• LG전자, ‘시네마3D 이동체험관’ 내달 10일까지 운영
  • 2013.10.16
  • 변미선 기자 (ms@sdnn.co.kr)
  • ▲ 고객들이 LG 시네마3D 이동 체험관에서 생생한 3D 영상을 즐기고 있다.



     

    LG전자가 지상파 3D 본방송 개막을 앞두고 ‘LG 시네마3D’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한 체험행사를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LG전자는 내달 10일까지 매주 목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용산역 아이파크몰, 과천 서울랜드 등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에서 ‘LG 시네마3D 이동체험관’을 운영하며, 체험관을 ‘고화질 3D영상 체험존’, ‘디즈니 3D영화 상영관’ 등의 컨셉으로 구성해 LG만의 3D 기술력을 선보인다.

    관계자에 따르면 체험관에서 선보이는 LG 시네마 3D TV는 ‘시네마 3D 엔진’과 ‘IPS패널’을 탑재해 색상, 명암, 선명도에 있어 최적화된 시청 환경을 제공한다. 특히, 시네마 3D 안경은 배터리와 전기회로가 없으며, 가볍고 착용감이 뛰어나 편안한 3D 체험이 가능하다.

    또한 LG전자는 다양한 이벤트도 펼친다. 방문객이 제품 체험 사진을 즉석에서 찍어 자신의 페이스북에 업로드 하면 추첨을 통해 ‘소녀시대TV’, ‘클래식 TV’, ‘포켓포토’등 다양한 사은품을 제공한다. 이 외에 ‘3D Lucky Ball’, ‘3D 퀴즈’ 등 각종 경품행사도 진행한다.

    LG전자 김영락 한국HE마케팅담당은 “이번 이동체험 행사는 지상파 3D 본방송 개막에 발맞춰 LG만의 앞선 3D 기술력을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고 전했다.

    <저작권자(c)서울디지털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메인으로가기